Breaking News

부분변경으로 이렇게 짜릿할 럭셔리 7인승 깜짝 반전의 3세대 쉐보레 콜로라도

더 뉴 메르세데스 마이바흐 GLS 부분변경 모델 출시

더 뉴 메르세데스 마이바흐 GLS 부분변경 모델 출시

봄철 나들이에 제격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최상위 SUV 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의 첫 부분변경 모델 ‘더 뉴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를 출시하고 고객인도를 오늘(11일)부터 시작한다.

지난 2021년 출시 이후 약 3년만의 첫 부분변경으로 돌아온 ‘더 뉴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는 투-톤페인트를 포함하는 매력적인 외장 컬러,

실내에 고급감을 더하는 새로운 디자인의 시트 커버를 갖췄다. 또한 일등석과 같은 최상의 편안함을 제공하는 마이바흐 주행

프로그램과 E-액티브 바디 컨트롤 서스펜션 등 마이바흐만의 럭셔리함이 돋보이는 요소를 통해 한 층 더 업그레이드됐다.

국내에는 ‘더 뉴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 600 4MATIC’과 특별한 외관 컬러 및 인테리어 트림이 적용된

‘더 뉴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 600 4MATIC 마누팍투어’의 총 2종의 라인업으로 제공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품, 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 부문 총괄 킬리안 텔렌(Kilian Thelen) 부사장은

“이번 더 뉴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는 세심한 업그레이드를 통해 마이바흐의 브랜드 철학인

‘수준 높은 럭셔리(Sophisticated Luxury)’를 완벽하게 구현해냈다”며, “디자인, 주행,

안전 및 편의사양 등 모든 부분에서 최상의 럭셔리함을 제공해 최고급 SUV를 찾는 고객들에게 만족감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별하면서도 정제된 럭셔리를 보여주는 외관

더 뉴 마이바흐 GLS의 내외관은 섬세한 변화를 통해 SUV 중에서도 독보적 위상을 자랑한다.

정교하고 우아한 라인의 라디에이터 그릴에는 고광택 크롬 바가 수직으로 배열됐으며, 상단에는 ‘마이바흐’ 레터링이 새겨져 최상위 모델로서 존재감을 드러낸다.

레터링은 도어 실 패널, 차량 후면부 및 휠 등 차량 곳곳에 장식됐다.

프론트 범퍼 및 B필러 커버 등에 장착된 고품질의 크롬 트림과 마이바흐 패턴으로 장식된 프론트 에이프런의 공기 흡입구는 도로에서도 마이바흐만의 럭셔리함을 드러낸다.

GLS 600 4MATIC에는 23인치 마이바흐 멀티스포크 단조 휠이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 600 4MATIC 마누팍투어에는 23인치 마이바흐 5 스포크 단조 휠이 기본으로 적용된다.

또한, 마누팍투어 모델에는 심미적으로 매력적이고, 외관의 완성도를 높여주는 투-톤 페인트 외장 컬러가 기본으로 제공된다.

옵시디안 블랙과 마누팍투어 칼라하리 골드 투-톤 색상이 기본으로 제공되며,

현대적인 고급스러움을 강조하는 하이테크 실버와 노틱 블루 투-톤 색상이 새로운 옵션으로 추가됐다.

심미성과 기능성을 모두 만족하는 최고 수준의 실내 공간

인테리어 역시 최고급 소재와 장인정신이 담긴 디테일로 더욱 업그레이드됐다.

인테리어에서 가장 큰 변화는 새로운 시트 커버 디자인이다. 시트 표면과 등받이 중앙 부분에 적용된 고품질 다이아몬드 패턴

퀼팅은 마이바흐 특유의 고급스러움을 강조하며, 마이바흐 GLS 전용 익스클루시브 나파 가죽이 적용됐다.

특히, 마누팍투어 모델에는 세련된 분위기의 헬리오스 컬러도 옵션으로 제공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여기에 고급스러움을 더하는 ‘마누팍투어 플로잉 라인 블랙 피아노 라커’, ‘브라운 오픈 포어 월넛 우드’,

‘엔트러사이트 오픈 포어 오크 우드’ 총 3종의 인테리어 트림 옵션을 제공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