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벤츠코리아 디 올 뉴 하이엔드 프리미엄 포드 카프리가 합리적인 럭셔리 뉴 미니 쿠퍼S

마그마로 기선 제압 달리고 싶은 제네시스

마그마로 기선 제압 달리고 싶은 제네시스

어느새 60주년 포드 머스탱(Mustang) 어떤 길을 걸어왔나

작년 가을 제네시스는 GV80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부분변경 모델, 즉 자사 모델을 페이스리프트를 진행해오고 있어요.

여기에는 제네시스의 새로운 디자인 요소를 적용하면서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죠.

지금까지 GV80, G80 페이스리프트가 이뤄졌으며 올해는 GV70의 부분변경을 앞두고 있는데요.

이들의 공통적인 특징이라면 전면부의 제네시스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 요소인 크레스트 그릴에 이중 메쉬 구조를 채택해 화려함을 강조하고,

두 줄 헤드램프에는 현미경 등에 적용되는 초정밀 제조기술, MLA(Micro Lens Array)을 적용해 얇은 두께로 램프를 구현했다는 점이에요.

아울러 실내의 경우 디지털 계기판과 센터 디스플레이를 결합한 통합형 와이드 디스플레이가 적용돼 공간감이 확대된 듯한 느낌이 강조되기도 했죠.

이처럼 제네시스의 페이스리프트 모델들은 외관은 다듬고 실내는 디지털화를 강조하는 등 상품성이 대폭

개선됐으나 하나 아쉬운 점이 있었는데요. 그건 바로 하이드리드 파워트레인의 부재예요.

메르세데스-벤츠, BMW 등 글로벌 완성차 업계 중 프리미엄 브랜드는 내연기관 자동차와 전기차 사이의 간극을 채울 하이브리드 혹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구성하고 있는데 반해, 제네시스의 경우 하이브리드 모델을 하나도 갖추고 있지 않은 상황이에요.

사실 제네시스는 지난 2021년 전동화 브랜드 비전, 퓨처링 제네시스(Futuring Genesis)를 통해 2025년부터 제네시스가

출시하는 모든 신차들을 수소 및 배터리 전기차로 출시하겠다는 계획을 공개한 바 있어요.

그리고 그 제네시스 전동화 시대의 시작을 알린 차종이 바로 중형 전기 SUV, GV60이었죠.

이는 당시 전기차 시장의 가파른 성장세에 따른 전략이었다고도 생각할 수 있는데요.

하지만 최근 전기차 수요가 주춤하면서 여러 글로벌 완성차 업체는 조금씩 자사의 전동화 전략에 수정을 가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볼 수 있어요.

이에 제네시스도 최근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개발하고 있다는 소문이 들려왔죠.

최근 국내 언론 매체 등에 따르면 현대자동차그룹은 후륜구동 기반 하이브리드 차종 개발에 착수했다는 소식이 보도됐어요.

해당 파워트레인은 G80 혹은 GV70 등에 우선 적용할 예정으로 알려졌는데요.

아직까지는 이것이 하이브리드(HEV)일지 혹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가 될지는 구체적으로 확정되지는 않은 상태라고 해요.

다만 어떤 엔진이 탑재될지에 관한 부분은 조금이나마 추측해볼 수 있는데요.

내년 중 개발이 완료될 것으로 보이는 2.5리터 터보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이 바로 그것이죠.

지난 11월 기아 노조에서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2.5L 세타3 T-GDI를 기반으로 한 하이브리드 엔진이 2025년 양산 목표로 추진된다는 이야기가 공개된 바 있어요.

그리고 이 파워트레인은 추후 현대 팰리세이드 풀체인지 등에 탑재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바로 이 파워트레인이 제네시스 하이브리드 모델에 장착될 확률이 높아요.

물론 현재 현대 및 기아의 중형 SUV 및 MPV에 탑재되고 있는 1.6리터 터보 하이브리드 또한 탑재될 수도 있으나

국내 언론 매체에 따르면 프리미엄 브랜드라는 점을 감안하여 더 큰 배기량을 갖춘 파워트레인이 적용될 것이 유력해요.

참고로 제네시스가 이미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갖추고 있지 않나 반문해볼 수도 있는데요.

사실 그것 또한 엄밀히 말하자면 틀린 말은 아니에요. 현재 제네시스는 GV80 쿠페와 G90에

탑재되는 3.5터보 엔진에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결합한 파워트레인을 최상급 모델로 판매하고 있기 때문이죠.

다만 마일드 하이브리드는 엔진의 출력을 온전히 발휘하기 위하여 48V의 추가 전력을 공급, 전장 부품을 돌리는 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면 지금 언급하는 하이브리드는 전기차와 같이 전기를 충전해 EV모드로도 주행이 가능하는 등 다소 차이가 있다고 보면 될 것 같아요.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서 제네시스는 이처럼 예측할 수 없는 시장의 변화에 대응하기 위하여 자사의 전략을 수정해 나가면서 글로벌

프리미엄 자동차 시장에 대응하고 있어요. 그리고 가장 최근에는 또다른 프로젝트를 공개하면서 세간의 주목을 받게 됐는데요.

그것은 바로 ‘네오룬(NEOLUN)’과 ‘제네시스 마그마(Magma)’예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