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부분변경으로 이렇게 짜릿할 럭셔리 7인승 깜짝 반전의 3세대 쉐보레 콜로라도

벤츠 코리아 전기 세단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럭셔리 비즈니스 전기 세단 ‘더 뉴 EQE’를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더 뉴 EQE는 EQS에 이어 전기차 전용 아키텍처 ‘EVA2’를 기반으로 개발된 두 번째 모델이다.

지난해 9월 독일 뮌헨에서 열린 ‘IAA 모빌리티 2021’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됐으며 국내에서는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서 아시아 최초로 선보인 바 있다.

[ 일렉트로비트-아르거스 , 업계 최초 사이버 보안 기능 사전 통합된 자동차 스위치 펌웨어 발표 ]

더 뉴 EQE는 회사가 국내 수입 프리미엄 준대형 세단 세그먼트에 최초로 선보이는 럭셔리 비지니스 전기 세단으로,

긴 전기 주행거리와 탑승객의 모든 감각을 만족시키는 최첨단 기술 및 디지털 요소들을 집약적으로 담아내어

국내 전기차 시장을 압도하는 게임 체인저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외관은 낮고 슬림한 전면부, 측면의 쿠페형 실루엣과 후면의 날렵한 리어 스포일러로 진보적이고 스포티한 비지니스 세단의 모습을 완성했다.

넓은 표면 처리와 이음새를 줄인 심리스 디자인으로 메르세데스-벤츠의 디자인 철학인 ‘감각적 순수미’를 구현했으며,

하나의 활처럼 보이는 원-보우 라인과 전면의 블랙 패널 라디에이터 그릴,

후면의 트렁크와 이어지는 수평 조명 밴드 등 메르세데스-EQ 특유의 디자인 요소들이 반영됐다.

실내는 넉넉한 공간감을 자랑한다. 더 뉴 EQE 의 휠베이스는 3120 mm 로, 10세대 E-클래스와 비교해 180 mm 길어졌으며,

앞좌석 숄더룸과 실내 길이는 각각 27 mm, 80 mm 늘어나 탑승객에게 더욱 여유로운 공간을 선사한다.

더 뉴 EQE 라인업 중 한국 시장에 먼저 소개되는 EQE 350+은 외관에 20인치 5-트윈 스포크 경량 알로이 휠과

차량 당 260만 픽셀 이상의 해상도를 자랑하는 디지털 라이트가 기본 적용됐으며,

실내에는 12.3인치 운전석 계기반과 중앙의 세로형 12.8인치 OLED 터치 디스플레이가 탑재돼

탑승객의 편의를 높인 동시에 심플하면서 조형미가 돋보이는 인테리어를 완성했다.

벤츠 코리아 전기 세단

더 뉴 EQE 350+에는 최신 MBUX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탑재되어 다양한 인포테인먼트 및 차량 기능을 맞춤형으로 제안한다.

특히, ‘제로-레이어’ 기능은 사용자의 세부 목록 탐색이나 음성 명령 없이도 상황에 따라

가장 중요한 기능을 접근성이 뛰어난 화면에 배치하며, 환경 변화와 사용자 행동에 의해 지속적으로 최적화되어 탑승객을 위한 세심한 어시스턴트가 되어 준다.

뿐만 아니라, 전기차에 특화된 일렉트릭 인텔리전스 내비게이션이 탑재되어

지형, 주변 온도, 속도, 냉난방 등을 고려하여 주행에 필요한 에너지를 계산하고 최적의 경로를 안내하며,

경로에 따라 운전자가 선호하는 충전소를 추가하거나 제외할 수 있어 운전자는 충전에 대한 걱정 없이 주행할 수 있다.

탑승객들에게 수준 높은 음향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총 15개의 스피커 및 710 W의 출력을 자랑하는 부메스터®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이 탑재됐으며,

국내에서는 지니뮤직의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무손실 고음질 음원 음악 감상도 가능하다. 또한, 물리학자와 음향 디자이너, 미디어 디자이너 등

다양한 음향 전문가와 협업해 ‘실버 웨이브’와 ‘비비드 플럭스’ 총 2가지의 특별한 전기차 사운드를 제공하며 탑승객들의 청각을 만족시킨다.

>>> 추천사이트 둘러보기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