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벤츠코리아 디 올 뉴 하이엔드 프리미엄 포드 카프리가 합리적인 럭셔리 뉴 미니 쿠퍼S

최근 대세 팔방미인 하이브리드 BMW 대표 PHEV 3선

최근 대세 팔방미인 하이브리드 BMW 대표 PHEV 3선

평범함이 최고의 무기 폭스바겐 ID.4

하이브리드 자동차가 다시 한번 전성기를 맞고 있습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가 집계한 2월 수입 승용차 신규 등록대수 중 무려 절반 이상이 하이브리드 자동차로 채워졌을 정도죠.

불과 몇 년 전만 하더라도 하이브리드 자동차는 내연기관 자동차와 순수 전기차의 과도기적인 형태로 여겨졌습니다.

또한, 내연기관차의 강력함도, 전기차의 친환경성도 띄지 못하다는 평가를 받았죠.

그러나 최근 들어서는 내연기관의 효율성 증가와 더불어 전기 모터 및 배터리 기술의 향상 덕분에 하이브리드 자동차를 찾는 사람이 많아졌습니다.

이런 모습은 BMW의 최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자동차에서 단적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BMW 750e xDrive, BMW X5 xDrive50e, BMW 330e가 좋은 예죠.

그렇다면 BMW의 세 PHEV는 어떤 부분에서 많은 분들에게 매력을 전달하고 있을까요? 지금부터 차례대로 살펴보겠습니다.

BMW 750e xDrive는 새로운 BMW 7시리즈만의 특징을 모두 갖고 있습니다.

다시 말해 BMW가 수십 년 이상 축적한 실키 식스 직렬 6기통 엔진의 강력함과 감성에, BMW의 최신 5세대 eDrive 기술을 완벽하게 결합했죠.

예컨대 BMW 750e xDrive의 직렬 6기통 트윈파워 터보 3.0L 엔진은 최고 출력 313마력을 발휘합니다.

최대 토크는 45.9kg.m에 달하죠. BMW 750e xDrive는 여기에 전기 모터까지 더했습니다.

전기모터의 최고 출력과 최대 토크가 각각 197마력과 28.5kg.m에 달해 웬만한 엔진보다 강력하죠.

BMW 750e xDrive의 직렬 6기통 터보 엔진과 전기 모터가 만난 결과는 더 극적입니다. 시스템 총출력은 489마력, 최대 토크는 71.4kg.m에 육박하죠.

그 결과, 길이 5.4m에 육박하는 초대형 세단이 시속 100km 가속을 4.8초만에 마치고, 최고 속도 250km까지 달릴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보다 더 인상적인 것은 BMW 750e xDrive의 친환경적인 모습입니다.

차체 바닥에 위치한 22.1kWh 용량의 리튬이온 배터리로부터 전력을 공급받아 최대 60km를 휘발유 한 방울 사용하지 않고 달릴 수 있죠.

덕분에 BMW 750e xDrive의 복합 연비는 리터당 15.0km에 달하는데요.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36g/km에 불과합니다.

이처럼 BMW 750e xDrive는 내연기관 자동차와 전기차의 특성을 고루 자랑합니다.

현존하는 내연기관 기반의 프리미엄 플래그십 세단 중 BMW 750e xDrive 수준의 강력함과 친환경적인 모습이 양립하는 모델은 없을 정도죠.

BMW X5는 이미 전 세대인 3세대 모델부터 PHEV 버전을 운영하고 있었습니다. BMW X5 xDrive40e가 그 시작이었죠.

이후 4세대로 진화하면서 BMW X5의 PHEV는 BMW X5 xDrive45e로 발전했고, 부분 변경을 거치면서 지금의 BMW X5 xDrive50e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BMW X5 xDrive45e에서 BMW X5 xDrive50e로 진화하는 과정에서 변화 폭이 컸습니다.

리튬이온 배터리의 용량이 약 25% 증가해 29.5kWh에 이른 것이 결정적이었죠.

그에 따라 BMW X5 xDrive50e에 최고 출력과 최대 토크가 각각 197마력, 28.6kg.m인 전기 모터가 적용됩니다.

물론, BMW X5 xDrive50e의 기본이 되는 엔진 역시 강력합니다.

직렬 6기통 트윈파워 터보 3.0L 사양으로 최고 출력 313마력과 최대 토크 45.9kg.m를 발휘하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