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벤츠코리아 디 올 뉴 하이엔드 프리미엄 포드 카프리가 합리적인 럭셔리 뉴 미니 쿠퍼S

포르쉐 타이칸 투리스모 ; 포르쉐코리아가 K팝 스타 블랙핑크 제니(제니 루비 제인, 제니 김)와 함께 디자인한 ‘타이칸 4S 크로스 투리스모 포 제니 루비 제인’을 존더분쉬 하우스에서 공개했다.

이번 ‘타이칸 4S 크로스 투리스모 포 제니’는 포르쉐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처의 존더분쉬 프로그램의 결과물로, 제니의 ‘꿈’, ‘아이디어’,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해 제작된 모델이다.

포르쉐코리아 홀가 게어만 대표는 “포르쉐코리아 최초의 존더분쉬 프로젝트를 젊은 여성 크리에이티브 리더,

Z세대를 대표하는 영향력 있는 글로벌 아이콘 블랙핑크의 제니와 함께해 매우 특별한 경험이었다”며,

“특히 그녀만의 포르쉐를 위한 열정과 아이디어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포르쉐코리아가 제공하는 특별한 개인화 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가진 많은 사람들이 완벽한 스포츠카에 대한 ‘꿈’을 실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푸조 뉴408 , 및 전동화 비전 가속화 전략 모델 2022 파리 모터쇼 공개 ]

제니의 ‘드림 카’는 “페인트 투 샘플”의 마이센블루 컬러와 그녀가 직접 디자인한 “제니 루비 제인” 로고가 특징이다.

메탈릭 블랙 컬러의 새로운 존더분쉬 모델은 ‘존더분쉬 하우스’에서 오는 26일까지 전시되며

서울에서 시작되는 블랙핑크 월드투어 콘서트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포르쉐 타이칸 투리스모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 외관의 핵심은 절제된 표현 방식이다. 외관은 메탈릭 블랙 컬러이며,

21인치 익스클루시브 디자인 림에는 마이센블루 컬러를 적용해 대비를 줬다. 운전석 도어의 “일렉트릭” 레터링과 후면의 모델명,

그리고 B-필러의 구름 로고에는 “페인트 투 샘플” 프로그램의 특별한 블루 컬러를 입혔다.

프런트 도어 엔트리 가드는 “제니 루비 제인”, 리어 도어에는 그녀의 별명인 “니니” 레터링이 각각 적용됐다.

또한 제니의 요청에 따라 현행 992세대 911의 포르쉐 타이포그래피가 사용되었으며,

프론트 도어 로고 프로젝터를 통해 차량 측면부에서 구름 로고를 지면에 투사한다.

휠 허브 커버에는 아티스트 이름과 “존더분쉬”가 표시된다.

블랙, 크레용, 마이센블루 컬러 조합은 인테리어의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시트와 대시보드 상단 부분만 크레용 컬러가 적용된다.

도어 패널 트림, 통풍구 경계, 컵 홀더 및 스티어링 휠 림의 상단 센터는 마이센블루 컬러로 강조된다.

헤드레스트에는 제니가 디자인한 구름으로 장식되며, 같은 디자인의 특별한 실내 커버도 제작됐다.

또한 제니의 포메라니안 “쿠마”(‘곰’의 일본어)를 위한 차량용 블랙 펫캐리어와 같은 특별한 요소는 프로젝트의 디테일을 강조한다.

펫캐리어는 차량의 다른 요소와 마찬가지로 전면의 반려견명 등을 포함해 마이센블루로

강조되며 제니가 디자인한 구름은 캐리어 내부에 적용된다.

>>> 추천사이트 둘러보기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