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벤츠코리아 디 올 뉴 하이엔드 프리미엄 포드 카프리가 합리적인 럭셔리 뉴 미니 쿠퍼S

현대차 신차 소식 아이오닉6; 현대차가 아이오닉6의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신차는 현대차그룹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가 적용된 현대차의 두 번째 순수전기 모델로,

긴 휠 베이스를 바탕으로 독특하고 아름다운 비율과 함께 넉넉한 공간성을 갖춰낸 것이 특징이다.

[ 지프 레니게이드 1.3 터보 사전계약…가격 4190만원부터 ]

현대차 신차 소식 아이오닉6 기능 모음

아이오닉6는 6.2km/kWh의 전기소비효율(18인치 휠, 스탠더드 2WD 기준)과 산업부 인증 기준 524km의 1회 충전 최대 주행거리(18인치 휠, 롱레인지 2WD 기준)를 갖췄다.

아이오닉6는 53.0kWh 배터리를 장착한 스탠더드와 77.4kWh 배터리를 탑재한 롱레인지 등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된다.

롱레인지는 74kW 전륜 모터를 추가한 HTRAC(사륜구동) 옵션을 선택할 수 있다.

사륜구동 옵션을 선택하면 최고출력 325마력(239kW), 최대토크 61.7kgf·m(605Nm)를 기반으로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h까지 단 5.1초 만에 주파한다.

현대차는 아이오닉6에 현대차그룹 최초로 전자제어장치까지 범위를 확대한 무선(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적용했다.

이어 V2L(차량 외부로 일반 전원을 공급하는 기능), 전방 충돌방지 보조(차량, 보행자, 자전거탑승자, 교차로대향차),

고속도로 주행 보조, 배터리 히팅 시스템, 히트펌프 시스템 등을 기본사양으로 탑재했다.

가격은 전기차 세제 혜택 후 기준으로 스탠다드 5200만원, 롱레인지 5605~6135만원, E-라이트 2WD 5260만원 등이다(개별소비세 3.5% 기준).

현대차 관계자는 “아이오닉6는 유선형의 스트림라인 실루엣을 기반으로 달성한 세계 최고 수준의 전비와 현대차 최초로 탑재되는 다양한 기능을 앞세워

전동화 시대의 한 차원 높은 이동경험을 선사할 것”이라며 “전국 고객들이 쉽고 편안하게 아이오닉6를 체험할 수 있도록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아울러 다채로운 이벤트들을 진행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현대차 관계자는 “아이오닉6의 혁신적인 내·외장 디자인과 뛰어난 주행가능거리, 신기술 등이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며 “아이오닉6의 상품성을 쉽고 편안하게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부산모터쇼를 통해 최초 공개된 아이오닉6는 6.2km/kWh의 전기소비효율(18인치 휠, 스탠다드 2WD 기준)과

산업부 인증 기준 524km의 1회 충전 최대 주행거리(18인치 휠, 롱레인지 2WD 기준), 현대차 역대 모델 중 최저 수준인

공기저항계수 0.21Cd를 달성하며 주목받았다.

5200만~6135만원 선에 형성되어있는 가격 경쟁력도 흥행을 예고하는 데 일조했다는 평가다.

다양한 첨단 기술도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현대차그룹 최초로 전자제어장치까지 범위를 확대한 무선(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적용하고,

V2L, 전방 충돌방지 보조(차량, 보행자, 자전거탑승자, 교차로대향차), 고속도로 주행 보조, 배터리 히팅 시스템, 히트펌프 시스템 등을 기본사양으로 탑재해 제품력도 높였다.

한편, 아이오닉6는 해외 매체들로부터도 호평받고 있다.

독일 아우토빌트, 미국의 카앤드라이버 등 주요 외신들은 아이오닉6의 클래식한 디자인과 긴 휠베이스를 기반으로 한 공간감, 공기역학성능 개선에 집중한 다야한 요소들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남긴 바 있다.

>>> 추천사이트 둘러보기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