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부분변경으로 이렇게 짜릿할 럭셔리 7인승 깜짝 반전의 3세대 쉐보레 콜로라도

혼다코리아 CR-V 하이브리드 국내 공식

혼다코리아 CR-V 하이브리드 국내 공식

테슬라 토요타 현대차의 생산 기술 혁신 누가 먼저 완성할까?

새 차의 핵심은 동력계다. 2.0ℓ 직분사 앳킨슨 엔진과 새로운 구조의 E-CVT 조합 차세대 2모터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들어갔다.

최고 147마력, 최대 18.6㎏·m를 내며 고압 연료 직분사와 멀티 스테이지 분사를 결합한 최소

연료 청정 연소 기술이 적용돼 파워풀한 친환경 엔진을 구현했다.

또 혼다 최초로 전체 우레탄 커버와 소음진동 흡음재를 채용해 정숙성도 높였다.

신규 개발한 E-CVT는 EV 감각의 모터 파워로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제공한다.

구동 모터와 발전 모터의 평행축 구조 변경으로 동급 최고 수준의 높은 토크와 출력을 실현했다.

고속 크루징 시에는 정숙성을 높이는 록 업 고단 클러치와 견인 능력 및 도심 주행 효율 증가에 기여하는 록업 저단 클러치도 적용했다.

다양한 주행 상황에 따라 4가지 드라이브 모드를 선택할 수 있고 이전보다

진화된 감속 셀렉터를 통해 브레이크를 사용하지 않고 원 페달 조작도 가능하다.

특히, 긴 언덕길을 내려갈 때 B단 기어와 결합하면 보다 적극적으로 감속 제어를 할 수 있다.

외관은 기존 대비 길이와 휠 베이스가 증가해 수평 기조의 균형 잡힌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블랙 프런트 그릴, 19인치 블랙 알로이 휠,

블랙 루프레일 등 하이브리드 전용 디자인을 적용해 고급스러우면서도 과감하고 스포티한 이미지를 연출한다.

실내는 수평적인 레이아웃을 통해 개방감을 높였다.

이와 함께 심플한 디스플레이와 물리 버튼 구성으로 사용자 중심의 편리함을 제공한다.

고급스럽고 안락한 블랙, 그레이 컬러의 가죽에 오렌지 컬러의 스티치를 적용해 스포티한 감성을 더했다.

편의 품목으로는 앞뒤로 각각 2개의 USB 포트와 센터페시아 하단 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이 들어갔다.

보스 프리미엄 오디오로와 대용량 서브 우퍼를 포함한 12개의 고성능

스피커로 구성돼 있어 클래스를 뛰어넘는 고품질의 음악을 경험할 수 있다.

핸즈프리 기능이 포함된 파워 테일게이트의 경우 양손에 많은 짐을 들거나 손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없는 상황에서 유용하다.

이 외에 새로운 패키지 설계로 직관적인 다이내믹 뷰 프레임을 구현했다.

앞에는 직사각형 형태의 글라스 디자인을 적용하고 A필러와 후드 형상을 최적화해 시야에 방해 없이 편안하고 안전한 주행이 가능하다.

이전 세대 대비 길이와 너비, 휠 베이스가 모두 증가해 여유로운 실내공간과 동급 최고 수준의 적재공간을 완성했다.

2열 레그룸은 기존 대비 15㎜ 확장했고 8단계로 조절하는 2열 리클라이닝 시트로 탑승자에게 한층 쾌적한 실내 환경을 제공한다.

트렁크 기본 적재 공간은 1,113ℓ로 골프 캐디백의 경우 4개, 25인치 여행용 캐리어는 4개,

그리고 대형 유모차도 들어갈 정도로 넉넉하다.

2열 시트를 접으면 2,166ℓ까지 확장돼 캠핑, 차박, 짐이 많은 대가족 여행에도 무리 없이 넓고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다.

안전 품목으로는 기본 적용한 혼다 센싱이 있다.

시야각이 90도까지 확장된 광각 카메라와 인식 범위가 120도까지 늘어난 레이더로 자동 감응식

정속 주행 장치(ACC) 및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LKAS) 성능이 높아졌다.

혼잡한 교통 상황에서 카메라로 차선을 감지해 0㎞/h부터 작동하는 조향 보조 시스템인 트래픽 잼

어시스트와 저속 주행 시 차량 앞, 뒤에 있는 장애물을 감지하여 구동력을 제어하는 저속 브레이크 컨트롤 기능을 추가했다.

가격은 4WD 투어링 트림으로 5,590만원이다.

컬러는 화이트, 그레이, 블랙 및 하이브리드 전용 컬러인 어반 그레이와 블루 등 총 5가지로 나뉜다.

한편, CR-V 하이브리드는 혼다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구매 가능하며 혼다

온라인 플랫폼에서는 365일 24시간 시승 신청, 견적 산출, 계약, 결제까지 한 번에 이용 가능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