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벤츠코리아 디 올 뉴 하이엔드 프리미엄 포드 카프리가 합리적인 럭셔리 뉴 미니 쿠퍼S

확장되는 모빌리티 세계 퍼스널 공공 모빌리티

확장되는 모빌리티 세계 퍼스널 공공 모빌리티

포드 음성비서에 대한 특허 획득 이제 개성을 더한

현대자동차가 CES 2024에 참가해 그룹 차원의 역량이 담긴 미래 기술과 함께, 시연을 동반한 미래 모빌리티를 대거 선보였다.

퍼스널 모빌리티부터 공공 모빌리티, 물류에 이르기까지 개인부터 도시까지 확장되는,

현대차그룹의 인간 중심적 비전을 구현한 미래 모빌리티 콘셉트가 공개되어 주목된다.

먼저 DICE(Digital Curated Experience)는 인공지능(AI)를 기반으로 개인에게 최적화된 소프트웨어

기술을 통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퍼스널 모빌리티 플랫폼이다.

3면으로 둘러 쌓인 디스플레이를 통해 보다 몰입도 높은 이동 경험이 가능하다.

또한, 기존의 고정형 인터페이스에서 진화된 대면형 인터페이스 링패드(Ring pad)를 통해 손쉽게 AI와 소통하고 DICE 환경을 조정할 수 있다.

링패드에는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바이오 센싱 카메라와 함께 안전을 위한 에어백 등이 탑재되어 있다.

이동 중 개인화된 디지털 경험.

다이스(DICE)를 이용한다면 개인 기기 연동을 통해 개인의 일정과 목적지 등을 파악하고 이동하는 곳들의 명소, 식당 등 맞춤형 여정을 제안 받을 수 있다.

또한 이동 중 갑작스럽게 일정이 변경된다면 해당 일정을 경로에 반영하고 지속적인 바이오 센싱을 통해 컨디션을 체크하며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테라피 모드(Therapy Mode)도 작동할 수 있다.

현대차는 DICE를 통해 공간 컴퓨팅 기반의 인터페이스로 기존의 운전자-승객 역할을 넘어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플랫폼으로 진화하는 모습을 선보이고자 한다.

그 다음으로 공공 모빌리티 SPACE(Spatial Curated Experience)는 자유로운 이동성을 제공하고, 폭넓은 범위의

사용자들을 포용하기 위해 개개인의 라이프 스타일을 이동공간으로 가지고 들어와 맞춤화된 공간 경험을 전달한다.

SPACE-Mobility는 다양한 탑승객들의 니즈를 충족하기 위해 사용자 조건에 맞춘 최적화된 공간과 맞춤형

시트를 제공하고 지상고 제어 기능을 통해 휠체어, 마이크로 모빌리티, 반려동물 등에게 편안한 승하차를 지원한다.

이와 함께, 도어에 배치된 투명 대형 디스플레이를 통해 맞춤형 컨텐츠를 즐길 수 있으며 인테리어 콘솔에 적용된 AI 에이전트와의 교감으로

여정 중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스페이스(SPACE)는 이동을 넘어 파빌리온(Pavilion)이라는 열린 공간으로까지 확장된다.

수명이 다한 모빌리티의 모듈을 그대로 재사용해 구성되는 SPACE-Pavilion은 모빌리티의

생애주기를 건축적으로 재해석한 콘셉트로 각 모듈에 다양한 기능과 사용성을 부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홀로그램 인터페이스로 소프트웨어 환경과 소통할 수 있으며 수소 연료전지시스템을 통해 에너지를

공유하는 포터블 배터리 슬롯과 다양한 충전 모듈을 제공한다.

또한, 수소연료전지의 부산물인 물을 활용한 공기정화 녹조, 스마트팜, 모빌리티의 시트를 활용한 휴식공간이 있는

지역 커뮤니티 공간으로서 사람과 도시, 로봇, 모빌리티를 한 공간에서 연결하는 허브 기능을 수행할 수 있다.

현대차그룹의 인간 중심적 비전을 구현한 미래 모빌리티 콘셉트가 공개되어 주목된다.

먼저 DICE(Digital Curated Experience)는 인공지능(AI)를 기반으로 개인에게 최적화된 소프트웨어

기술을 통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퍼스널 모빌리티 플랫폼이다.

3면으로 둘러 쌓인 디스플레이를 통해 보다 몰입도 높은 이동 경험이 가능하다.

또한, 기존의 고정형 인터페이스에서 진화된 대면형 인터페이스 링패드(Ring pad)를 통해 손쉽게 AI와 소통하고 DICE 환경을 조정할 수 있다.

링패드에는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바이오 센싱 카메라와 함께 안전을 위한 에어백 등이 탑재되어 있다.

이동 중 개인화된 디지털 경험.

다이스(DICE)를 이용한다면 개인 기기 연동을 통해 개인의 일정과 목적지 등을 파악하고 이동하는 곳들의 명소, 식당 등 맞춤형 여정을 제안 받을 수 있다.

또한 이동 중 갑작스럽게 일정이 변경된다면 해당 일정을 경로에 반영하고 지속적인 바이오 센싱을 통해 컨디션을 체크하며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테라피 모드(Therapy Mode)도 작동할 수 있다.

현대차는 DICE를 통해 공간 컴퓨팅 기반의 인터페이스로 기존의 운전자-승객 역할을 넘어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플랫폼으로 진화하는 모습을 선보이고자 한다.

그 다음으로 공공 모빌리티 SPACE(Spatial Curated Experience)는 자유로운 이동성을 제공하고, 폭넓은 범위의

사용자들을 포용하기 위해 개개인의 라이프 스타일을 이동공간으로 가지고 들어와 맞춤화된 공간 경험을 전달한다.

SPACE-Mobility는 다양한 탑승객들의 니즈를 충족하기 위해 사용자 조건에 맞춘 최적화된 공간과 맞춤형

시트를 제공하고 지상고 제어 기능을 통해 휠체어, 마이크로 모빌리티, 반려동물 등에게 편안한 승하차를 지원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