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벤츠코리아 디 올 뉴 하이엔드 프리미엄 포드 카프리가 합리적인 럭셔리 뉴 미니 쿠퍼S

BMW그룹 차세대 전기차 양방향 충전 기능 도입한다

BMW그룹 차세대 전기차 양방향 충전 기능 도입한다

다섯번 이상 놀랄 준비 해야 하는 이유 토요타 알파드

BMW그룹이 오는 2025년 출시 예정인 ‘BMW 노이어 클라쎄’ 시리즈에 전기 에너지 저장과 공급이 모두 가능한 양방향 충전 기능을 도입한다.

BMW 그룹은 최근 비전 노이어 클라쎄 X를 공개하면서 새 시대를 여는 차세대 시리즈에 도입될 혁신적인 양방향 충전 기능을 함께 발표했다.

양방향 충전 기술을 통해 전기차의 배터리는 에너지 저장 장치로 폭넓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BMW 노이어 클라쎄에 기본 적용될 양방향 충전 기능을 통해 전기차 배터리에 저장된 전기 에너지를 가정용 전력 공급원으로 사용하거나

전력시장을 통해 판매해 수익을 창출하는 것도 가능하며, 캠핑 등 외부 활동 시 고전압 대용량 보조배터리로 활용하는 것 또한 가능하다.

BMW 고객들은 전기차 시대로의 전환에 더욱 쉽게 동참할 수 있고, 재생 에너지 사용과 지속 가능성의 실천에 더욱 쉽게 기여할 수 있다.

양방향 충전 기술은 크게 세 가지 방식으로 활용된다. 첫 번째는 V2H(차량에서 가정으로, Vehicle to Home)로 차량의 고전압 배터리를

에너지 저장 장치로 활용해 가정 내 전력 공급원으로 사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태양광 시스템에서 생성된 전력을

‘BMW DC 월박스 프로페셔널’을 통해 자동차의 배터리에 저장하고, 이를 가정 내 전자제품의 전력 공급원으로 사용해 에너지 사용 요금을 줄일 수 있다.

두 번째는 V2G(전력망으로 공급, Vehicle to Grid) 방식으로, 주행 후 자동차 배터리에 남은 전기 에너지를

전력망을 통해 전력시장에 공급해 전기를 판매할 수 있다.

유럽에서는 이 과정을 BMW의 협력사 E.ON이 관리하며

이를 통해 고객은 수익을 창출할 수 있다. 이 기능은 필요한 규정과 절차가 마련된 시장에서 이용 가능하다.

또한 이미 검증된 기존의 성능처럼, ‘디 올 뉴 G 580 위드 EQ 테크놀로지’는 적정 노면에서

최대 100%의 등판능력을 구현하며, 최대 35도 경사면에서의 안정적 주행도 제공한다.

이 외에도 기존보다 150mm 더 깊은 850 mm 최대 깊이까지 도하 주행이 가능하고

로우 레인지 오프로드 기어 시스템 탑재를 통해 고유의 감속비로 추진력을 증가시킬 뿐만 아니라,

‘지능형 토크 벡터링’으로 디퍼렌셜 락 기능을 구현토록 했다.

또한 G-로어를 통해 기존 G-클래스 특유의 주행 소리와 다양한 ‘이벤트’ 소리로 특별한 음향 경험까지도 제공한다.

V2L(대용량 고전압 보조 배터리 역할, Vehicle to Load)은 차량에 저장된 전기 에너지를 외부 전자기기에 전력 공급원으로 사용하는 것을 의미한다.

BMW 노이어 클라쎄를 이동식 대용량 고전압 보조 배터리로 활용해 전기 자전거를 충전하거나

캠핑 중 전자기기의 전력 공급원으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My BMW 앱을 통해 V2L 기능을 편리하게 직관적으로 제어할 수 있으며, ‘BMW 커넥티드 가정 충전’ 생태계를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

양방향 충전 기술은 전력 공급 안정성을 향상시키고, 재생 에너지 사용을 증가시키며, 화석 연료를 사용하는 발전소의 가동을 줄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해당 기술을 통해 전기 모빌리티는 에너지 혁명에 있어 필수불가결한 요소가 될 것이며, 이동과 전력 발전 과정 전반에서 이산화탄소 배출 저감에 크게 공헌할 것으로 기대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