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벤츠코리아 디 올 뉴 하이엔드 프리미엄 포드 카프리가 합리적인 럭셔리 뉴 미니 쿠퍼S

KG 모빌리티 토레스 EVX 433km 기대 이상의 주행감

KG 모빌리티 토레스 EVX 433km 기대 이상의 주행감

람보르기니 란차도르 콘셉트의 디자인

순수전기차의 폭발적 순간 가속력은 기존 내연기관차에서 쉽게 경험할 수 없던 스포츠카와 같은 역동성을 전달하지만,

다른 한편으로 특유의 회생제동 시스템과 맞물려 멀미를 유발하기도 한다.

특히 상대적으로 진동과 소음이 낮은 전기차 실내에 가속과 감속이 이어지는 도심 주행을 경험한다면 십중팔구 심각한 메스꺼움과 두통 등을 만나게 된다.

그런데 최근 시승한 KG 모빌리티의 첫 순수전기차 ‘토레스 EVX’는 앞서 경험한 다수의 순수전기차와 달리 전혀 이질감 없는,

마치 대배기량 자연흡기 엔진의 고요하면서도 부드러운 주행 질감을 연상시켰다.

다수의 첨단 주행 편의 및 안전 사양을 탑재해 이전 ‘토레스’보다 편안하면서도 내외관 디자인에선 순수전기차의 미래 지향적 분위기 또한 풍긴다.

무엇보다 비교적 납득 가능한 400km대 주행가능거리와 3000만 원대 합리적 가격 책정으로 현시점 가장 현실적 순수전기 SUV로 매력을 더했다.

토레스 EVX의 가장 큰 특징은 앞서 출시된 토레스를 기반으로 BYD 리튬 인산철 블레이드 배터리가 탑재되어

완충 시 최대 주행가능거리 433km에 배터리 10년/100만km 무상 보증이 지원되는 부분이다.

지난 9일, 서울 영등포와 인천 영종도 일대에서 KG 모빌리티 첫 순수전기차 토레스 EVX를 만나봤다.

먼저 토레스 EVX 외관 디자인은 기존 토레스 플랫폼을 활용하면서 사실상 이와 거의 유사한 모습을 띠고 있다.

전면부는 수평형 LED 주간주행등과 순차점등 턴시그널 일체형 램프의 ‘키네틱 라이팅 블록’을 적용해 토레스와 차별화된 미래지향적 이미지를 연출한다.

또 프로젝션 타입의 상하향등 LED 헤드램프와 프론트 범퍼는 야간 주행 시 운전자 시야 확보는 물론 심플하면서도 강인한 모습을 나타낸다.

여기에 측면과 후면은 정통 SUV 스타일을 모티브로 과감한 직선과 곡선을 통해 대담하면서도 강인한 이미지를 연출한다.

측면 디자인의 경우 심플한 휠과 플래그 타입 아웃사이드 미러, C 필러 가니쉬 등이 어우러져 안정감 있고 역동적인 모습을 나타냈다.

후면부는 스페어 타이어를 연상시키는 핵사곤 타입 리어 가니쉬와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를 통해 세련된 느낌을 더했다.

토레스 EVX 실내는 각각 12.3인치 디지털 계기판과 센터 디스플레이 조합의 파노라마 디스플레이가 가장 먼저 눈에 띈다.

여기에 센터 디스플레이는 살짝 운전자 쪽으로 꺾어지며 더욱 우수한 시인성을 자랑하고 차량 대부분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했다.

이 밖에 좌우로 길게 뻗은 센터 가니쉬와 에어 벤트는 대시보드와 일체감 있는 디자인으로 실내 공간을 더욱 넓게

확장하고 무선충전 기능이 탑재된 플로팅 타입 센터콘솔은 다양한 용도로 수납할 수 있게 설계되어 편리성까지 더했다.

토레스 EVX 실내에서 경쟁 모델 대비 또 눈에 띄는 부분은 중형 전기 SUV 콘셉트를 바탕으로 제작된

만큼 캠핑 및 차박 등 아웃도어 활동에 용이한 839ℓ의 여유로운 적재 공간을 제공하는 부분이다.

또 아웃도어 및 레저 활동에 필요한 V2L(Vehicle-to-Load) 커넥터를 기본 적용하고 최대 3.5kW 소비 전력을

배터리 용량의 20% 수준까지 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다양한 오프로드 상황에 적합한 175mm의 최저 지상고,

18.8도 진입각, 21.1도 탈출각 등으로 탁월한 성능이 기대된다.

토레스 EVX에는 73.4kWh 리튬 인산철(LFP) 배터리가 탑재됐다.

앞서 언급했듯 완충 시 최대 주행가능거리는 433km로 국내 인증을 완료하고 전비는 kWh당 5.0km로 준수한 수준을 나타낸다.

또 152.2kW 전륜 구동 모터와 최적의 토크 튜닝을 거친 감속기를 통해 최고 출력 207마력과 최대 토크 34.6kg.m의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토레스 EVX 주행 모드는 센터 디스플레이를 통해 선택 가능하며 컴포트, 스포츠, 에코, 윈터 등 4가지로 구분되고 회생제동 시스템은 3단계로 조절된다.

특히 회생제동 시스템의 경우 도로 여건, 전방 차량, 과속카메라 등에 따라 그 단계를 알아서 조절하는

스마트 회생제동 시스템 탑재로 멀미를 덜 유발하면서도 효율적 배터리 관리가 이뤄졌다.

이 밖에 해당 모델에는 겨울철 배터리 성능 유지를 위해 고전압 배터리의 열관리 시스템의 경우 영상 8℃부터

시작해 최적의 배터리 성능을 유지하도록 설계되고 배터리 열화로 인한 내구성 저하 방지를 위해서는 EV 열관리 시스템을 적용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are Article: